BLOG main image
REXXAM (181)
News & Notice (39)
2017 Product (30)
2016 Product (22)
2015 Product (28)
2014 Product (31)
2013 Product (31)
124,469 Visitors up to today!
Today 3 hit, Yesterday 239 hit
daisy rss
2016.03.25 13:52

다음과 같은 일정과 내용으로 2016/2017 REXXAM 수주 전시회 및 예약 판매를 진행합니다.



일정: 4/6(수)~4/29(금) 평일. (토, 일, 법정 공휴일 휴무)
시간: 13:00~20:00
장소: 서울시 서초구 서초1동 1640-26 반도빌딩 1층 (오가사카코리아)
전화: 02)522-7464


시착할 수 있는 샘플 내역 및 정가
PowerREX-S130R 240/250/260/270 (₩1,140,000)
PowerREX-S110 220/230/240/250/260/270 (₩990,000)
PowerREX-M150R 250/260 (₩1,180,000)
PowerREX-M130R 240/250/260/270 (₩1,140,000)
PowerREX-M110 220/230/240/250/260/270 (₩990,000)
XX-S97 250/260 (₩830,000)
XX-M97 250/260 (₩830,000)
LIVE60 220/230/240 (₩340,000)
LIVE70 220/230/240 (₩420,000)


예약 판매 가격은 수주 전시회 기간 중의 예약에 한정되며, 5월 1일자로 조정됩니다. (10월 말, 11월 초 입고 예정)

5월 1일 이후 6월 말까지 거의 모든 샘플들이 그대로 전시될 예정입니다만, 5월 1일 이후 주문의 경우, 가격이 다소 인상됩니다.


2016/2017 REXXAM 프로모션 그룹 모집


지난 시즌과 마찬가지로, 다름과 같은 기준으로 16/17 REXXAM 프로모션 그룹을 모집합니다. ()은 정가대비 지원 비율, 즉 할인율입니다.


그룹A. KSA 상비군, 전 DEMO. (60%)
그룹B. 14/15 시즌 시합 이력 KSA 등록 선수, KSIA Lv.3 (50%)
그룹C. KSIA Lv.2 (40%)


* 프로모션 조건
1. 본인이 직접 사용해주세요.
2. 어떠한 방식으로든 사용 후기를 남겨주세요.
3. 선수의 경우, 등록 내용 및 시즌 시합 이력에 대한 증명을 요구할 수 있습니다.


* 신청 기간 및 방법
2016년 수주 전시회 기간 중 직접 방문, 본인 부담금 결제


* 제품 출고: 10월 말~11월 초


본 프로그램은, 현재 OGASAKA Factory 팀을 통해 모집되고 있는 OGASAKA Team/MATE와는 별도로 운영되며, 수주 전시회 기간이 종료된 이후에는 지원이 불가능합니다. 반드시 수주 전시회 기간 중 신청해주시기 바랍니다.


많은 지원과 성원에 진심으로 감사 드립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2012.06.21 17:05

전일본 스키 기술선수권 대회 5연패에 빛나는 柏木義之 (Yoshiyuki KASHIWAGI)선수가, 이번 시즌부터 장비를 바꾸었다. 새로운 boots로 REXXAM을 선택한 본인의 이유를 들어본다. 그리고, 여섯번째 승리를 달성하기 위하여, 柏木 (KASHIWAGI) 선수와 개발진이 함께, REXXAM의 기함 DATA를 한층 새롭게 변화시켰다. 그 새로운 가능성을 간직한 부츠의 매력을 살펴본다.

 

- SKIGRAPHIC 2012년 4월호 발췌

 

 

 

- 이번 시즌부터 사용 장비를 변경한 이유를 알려주세요.

 

다음 기술선수권 대회면, 15번째 출장이 됩니다. 제 자신에 있어서도 무엇인가 새로운 세팅, reset 시키고 싶다는 기분이 들어, 그 중 한가지로 장비의 brand를 변경을 생각하게 되었습니다. 오랜 시간동안 Europe에서 제작된 brand의 제품을 사용하면서, 특별히 불만같은 것은 없었습니다만, 제 스스로가 제품의 개발이나 생산에 관여할 수 있는 기회는 없었던 것이 사실입니다. 하지만, 지금까지 기술선수권 대회라는 분야에서 특화시켜온 제 자신의 경험으로부터, '제품의 생산'에도 참여할 수 있다는 것은 새로운 도전이 될 수 있을 것 같았습니다. 그런 이미지로 선택한 것이 바로 REXXAM boots 입니다.

 

- 실제로 사용해보니 어떻던가요?

 

처음 부츠에 발을 넣었을 때의 감각은 굉장했습니다. 서양인의 발과 비교했을 때, 아무래도 동양인의 발은, 발의 사이즈가 250mm로 같다고 하더라도 정강이의 길이 등이 전혀 다르기 때문에, 서양인의 체형을 기본으로 개발된 부츠를 신어보면, upper shell이 높다고 느껴지는 경우가 대부분이었습니다. 실제로 이전에 사용하던 부츠들도, 원활한 컨트롤을 위해서는 upper shell을 잘라내서 조정하곤 했습니다. REXXAM은, 전체적인 피팅감과 밸런스가 처음부터 확실히 느껴져오는 것이 매우 마음에 들었습니다.

 

- REXXAM 부츠를 처음 신었을 때의 인상은 어떠했습니까?

 

처음 신었을 때는, 부츠가 다소 부드럽다고 느껴졌습니다. 그리고, 에지를 밟아넣는 느낌이 빠르고 기민하다고 할까요? 에징의 직접적인 감각 같은 것이 굉장했습니다. (중략) 제가 생각하는 활주를 위한 요구에 대해서, 작은 부분까지도 조절해가면서 전부 응해주셨습니다. REXXAM의 엔지니어들과 많은 상의를 반복하여, 함께 부츠를 만들어 가는 작업이 가능하다는 것이 너무나 즐거웠고, 또 제 스스로의 활주를 통해서도 납득할 수 있는 부츠가 완성되어 가는 과정이 너무 만족스러웠습니다.

 

- 새로운 모델은 柏木義之 (Yoshiyuki KASHIWAGI) 선수의 의견이 충분히 feedback 되어있다는 뜻이로군요?

 

예전에는, feedback이라고 해도, 실제로 feedback이 완벽하게 이루어진 적은 없었습니다. (^^) REXXAM이 대단하다고 느껴지는 부분은, 제 요구가 부츠의 성능에 분명히 plus가 되어 돌아온다는 점입니다. 하나의 요구에 여러 가지 답이 있었고, 특정한 선택에 대해서 재차 번복을 요구하는 상황도 잦았습니다. 이와 같은 과정을 통해 여러 사안들을 시험해볼 수 있어서, 한층 좋은 방향으로 결정해 나아갈 수 있었습니다.

 

- 새로운 inner boots의 느낌은?

 

가장 처음 신어보았던 부츠에 있던 inner boots도 사실은 충분히 만족스러웠습니다만, 발바닥의 느낌만 약간 부족하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하지만, 새로 개발된 DATA용의 BX-H12는, 발바닥의 피팅감도 최고로, 매우 만족스럽습니다. 제가 요청한 부분입니다만, 새롭게 개발된 spoiler도 주목해주시기 바랍니다. AUTO RS PLATE를 바깥쪽으로 세팅하면, 부츠의 바깥쪽이 강해지는 효과가 있어, 뒷꿈치로부터 바깥쪽 종아리 근육 라인에 힘이 제대로 걸린다는 느낌이 있어, 달리기 쉬워집니다. 바깥 발 주도로 에지 변환하는 성향의 스키어들은 바깥쪽으로 세팅하는 편을 권해 드립니다. 안쪽으로 세팅하면, 회전 안쪽으로 안쪽 발을 기울일 때의 반응성이 탁월해져, 안쪽 발의 무릎을 안쪽으로 쉽게 넣을 수 있습니다. 따라서, 안쪽 무릎을 사용하는 것이 체형상 다소 불리한 여성 스키어나, 안쪽 무릎의 사용에 익숙하지 않은 스키어들은 이와 같은 세팅을 권해 드립니다. 사용자의 기술 레벨이나, 기술 습득 등의 목적, 또는 습관에 따라 세팅할 수 있기 때문에, 탑 선수들 뿐만 아니라 넓은 폭의 사용자들이 꼭 사용해보시길 바랍니다.

 

  Rainer Schönfelder (AUT)도 극찬한 inner boots의 완성도  

Austria 팀의 Rainer Schönfelder 선수는, 2004년 토리노(ITA) 동계 올림픽에서 REXXAM 부츠를 사용하여 메달을 획득하였다. 이번 시즌부터 재계약하게 되어, 좋은 활약을 펼치면서 REXXAM boots와 좋은 궁합을 다시금 확인하고 있다.

"REXXAM의 DATA는, 딱딱하지만 flexible하다. 특히 저온의 상황에서도 훌륭한 성능을 발휘한다. 또한, 내 스키 인생에서 최고의 inner boots를 만날 수 있어 행복하다. shell 안에서 inner boots의 피팅감은 정말 완벽하다. 얇음에도 불구하고, 발목에서의 안정감이 매우 뛰어나다. 앞으로도 REXXAM이 이와 같은 스타일을 계속 지켜나갔으면 좋겠다."라고, 새로운 DATA에 대한 소감을 밝히며 깊은 신뢰를 보이고 있다.

 

 

저작자 표시 변경 금지
신고
prev"" #1 next